일·가정 양립, 성공담 아닌 일상 돼야
“법 수호하는 변호사, 정작 일·가정 양립 위한 본인의 권리는 사각지대 놓여”
법조계에선 대체 인력 확보, 출산·육아휴직자 인사평정 제외 등 개선 노력 중
가정의 달 5월이다. 우리 사회 최대 화두는 ‘워라밸(Work and Life Balance)’이다. 일 중심에서 일·가정 균형을 중시하는 의식 변화에 대응해, 일·가정 양립을 위한 범사회적 지원과 정책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이러한 워라밸 바람은 법조계도 예외가 아니다. 대한변호사협회는 2013년부터 일과 가정 양립을 위한 위원회를 통해 회원들의 일·가정 양립 실태를 조사, 연구하고 있다. 2015년부터는 일·가정 양립 문화...
변협, 전문분야제도 재정비 초읽기
관련 규정 개정 위해 전국 회원 대상 설문조사 실시
변협이 변호사 전문분야 전면 개편을 위한 기초작업에 들어갔다. 변협은 지난 10일 변호사 전문분야 등록제도에 관한 의견 수집을 시작했다. 전문분야 등록 기준 합리화, 등록 분야 재정비 등을 위해서다. 변협은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변호사전문분야...
대한변협신문 새로운 코너, 새로운 활력소!
와인·미술·책 관련 교양 코너 신설 … 사내변호사 필진 2명 추가돼
대한변협신문이 새로운 활력소를 마련했다. 내달 24일부터 대한변협신문에서도 교양 코너를 만나볼 수 있다. 주제는 와인, 미술, 책 3가지다. 교양 코너는 10면 하단 우측에 게재될 예정이며, 해당 자리에 있던 법조나침반 코너는 11면 상단에 자리잡게 된다...
“법무법인 분사무소, 온라인에만 개설하면 안 돼”
법무법인이 온라인상에만 특정 지방 또는 국가 분사무소를 개설하는 것이 가능할까? 특정 국가 또는 지역 고객 응대를 위한 온라인 상담센터 설치는 가능할까? 변협은 “국내외를 막론하고 변호사나 법무법인이 온라인상에만 분사무소를 개설해서는 안...
충북회-청주지법, 사법서비스 질 향상 위해 협력
부산 청년변호사, 수용자 자녀와 결연
경기중앙회, 40년만에 회관 건립해
광주회, 이주여성 개명 돕는다
전문분야

업무상 과로에 대한 산업재해의 인정

업무상 과로에 대한 산업재해의 인정
필자는 대한변호사협회에 산재와 손해배상을 전문분야로 등록해서 산재·손해배상 전문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그래서 필...
동서고금

[동서고금]포퓰리즘과 정자정야

[동서고금]포퓰리즘과 정자정야
민주주의를 꽃피웠던 고대 아테네 몰락의 직접 원인은 아테네와 스파르타 사이의...
여풍당당 여변

[여풍당당 여변]양성평등과 법치주의 프로젝트

[여풍당당 여변]양성평등과 법치주의 프로젝트
이번 4~5월 사이 여성변호사회에서 미국대사관의 기금 지원을 받을 수 있는 ...
청변카페

[청변카페]손발은 죄가 없다

[청변카페]손발은 죄가 없다
“머리가 나쁘면 손발이 고생이다”라는 속담이 있다. 속담은 오랜 세월 공감 받은 지혜를 축약한 탓에, 같은 말을 ...
로스쿨통신

[로스쿨 통신]모두의, 모두에 의한, 모두를 위한

[로스쿨 통신]모두의, 모두에 의한, 모두를 위한
강의실에 앉아 주변을 둘러본다. 비슷한 사람들이 비슷한 책을 보며 비슷하게 공부하고 있다. 다양한 배경을 가...
포토뉴스
사설

[사설]일가정 양립은 우리 모두의 문제

일을 함에 있어 일과 가정이 양립 될 수 있어야 한다는 명제는 이제는 누구나 들어봤...

[사설]전관예우, 이제는 입법과 정책으로 답할 때가 됐다

우리 법률문화에서 가장 큰 병폐가 무엇인지 물으면, 대다수 국민은 ‘전관예우’를 꼽...
가장 많이 본 기사
1
업무상 과로에 대한 산업재해의 인정
2
대한변협신문 새로운 코너, 새로운 활력소!
3
[로스쿨 통신]모두의, 모두에 의한, 모두를 위한
4
일·가정 양립, 성공담 아닌 일상 돼야
5
채무불이행 지연 이자율 인하
Copyright © 2019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