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변협
“유능한 인재 양성이 경쟁력”일가정 양립 애쓴 법무법인(유) 득아 수상
임혜령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21호] 승인 2019.01.07  09:28:0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2019년 일과 가정 양립 법조문화상’은 법무법인(유) 득아(대표 최광석 변호사)에게 돌아갔다. 변협은 제79회 변호사연수회에서 법무법인(유) 득아에 상패와 상금 100만원을 수여했다.

법무법인(유) 득아는 △자율 출퇴근 제도 개발 및 실시 △성별과 관계 없는 육아휴직 2년 실시 △배우자 출산휴가 도입 및 시행 등을 통해 일가정 양립을 위해 노력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최광석 대표 변호사는 “법률사무실 경쟁력은 유능한 인재양성에 있다”면서 “유능한 인재들이 가정 문제로 일을 중단할 수밖에 없다면 경쟁력은 기대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수상이 지난 10여년간 자부심으로 이룬 결실이라 생각하니 뿌듯하고, 오랜기간 나를 믿고 함께 해준 우리 직원들과 기쁨을 나누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임혜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노무사에게 진술조력권 부여, ‘특권’ 논란
2
“공정한 재판만이 사법부 나아갈 길”
3
“울산만 없다” 고법 원외재판부 유치 나서
4
[로스쿨 통신]리걸클리닉에 대한 고찰
5
“반사회적 특권층 비리 바로 잡겠다”
Copyright © 2019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