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회
충북회-두꺼비마을신문, MOU 체결마을신문 1면 제공키로 … 회원 10명 칼럼진으로 참여
이지원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691호] 승인 2018.06.04  10:05: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충북지방변호사회 제공

충북지방변호사회(회장 김준회)가 지난달 24일 충북회 회관에서 두꺼비마을신문(이사장 조성오)과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두꺼비마을신문은 대표적 생태마을인 두꺼비마을 소식지로 주민들의 재능기부로 운영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정부에서 사회적 협동기업으로 인정받기도 했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충북회 소속 권태호 변호사 등 10명의 변호사가 칼럼진으로 참여하게 됐다. 이들은 두꺼비마을에 속해 있는 산남동 법조타운 소식을 공유하며 주민들에게 유익한 법률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충북회는 “본회 회보발간위원회도 두꺼비마을신문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상호간 풍부한 읽을 거리를 공유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특별기고]인공지능(AI)과 인류(또는 변호사)의 미래
2
지금 김현 협회장은(64)
3
“변호사와 국민을 이간질한 행태, 법적 책임 묻겠다”
4
[전문분야 이야기]부동산거래·사업의 양도와 부가가치세
5
[사내변호사 길라잡이]새로운 환경에 적응하기
Copyright © 2018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