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검찰
전주지검, 만성동 법조타운 입성
강선민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73호] 승인 2020.02.24  09:46:2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전북도청 제공

전주지방검찰청(검사장 노정연)이 지난 17일 ‘만성동 신청사 준공식’을 개최했다. 행사에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 구본선 대검 차장검사, 박성진 광주고검장, 최낙준 전북지방변호사회장, 조남관 법무부 검찰국장, 김우석 전주지검 정읍지청장, 송하진 전북도지사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현판 제막식과 준공기념 테이프 절단식, 기념식수 등을 함께 했다.

노정연 검사장은 “42년간의 덕진동 시대를 마감하고 만성동 신청사를 준공했다”며 “검찰로서 법률서비스 향상과 지역 주민 안전, 인권지킴이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강선민 기자

강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법조계 신간 엿보기]국토계획법의 제문제
2
위헌적 청부 입법 없는 새 국회 기대
3
다인다색 사내변호사, 진솔한 현업 이야기 공유
4
여변, n번방 방지법 등 국회 통과 환영
5
[#지방회_해시태그]약속은 지켜져야 한다
Copyright © 2020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