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포토뉴스
이찬희 변협회장, 3당 대표들과 잇달아 회동국회와 법조계 역할 등에 대한 진중한 의견 나눠
임혜령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51호] 승인 2019.09.02  09:18: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이찬희 변협회장이 대국회 활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찬희 협회장은 지난달 14일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사진 상단), 28일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사진 중간)·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사진 하단)를 만나 국민 권익 신장을 위한 법안 발의 등을 위한 의견을 공유하고 협력할 것을 논의했다.

변협은 앞으로도 법치주의가 흔들릴 때마다 중심축으로서 기능할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임혜령 기자

임혜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변협, 법률구조공단 내홍 불식에 힘써
2
의학적 규명 어려워도 업무상 재해 인정해야
3
[전문분야 이야기]의료업(醫療業)에 대한 의료제도
4
[#지방회_해시태그]화학사고는 산재의 다른 이름
5
‘꿈과 희망의 나라’ 장애인도 갈 수 있어야
Copyright © 2019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