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회
대구회, 6·8 독도조난어민 위로 행사 후원사건 관련 연구 경과 보고 및 피해 어민 위로
최수진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47호] 승인 2019.07.22  09:29: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대구지방변호사회 제공

‘6·8 독도조난어민 사건 학술보고회 및 위령행사’가 지난 13일부터 14일 양일간 울릉도와 독도에서 열렸다. 1948년 6월 8일 독도에서 조업 중 미 공군 폭격으로 억울하게 숨진 어민의 명예회복과 유가족 위로, 해방 후 독도 행정관리 단서 확보를 위해서다.

이번 행사는 울릉군·푸른울릉독도가꾸기회가 주최하고, 대구지방변호사회(회장 이춘희) 독도평화위원회와 경북도가 후원했다.

이날 학술보고회에서는 생존자·유족 현황, 인적피해 현황, 사건 관련 연구 경과를 보고하고, 미 공군 조사 보고서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다음날 치러진 위령행사에서는 정진무용단이 살풀이춤과 지전춤을 선보이며 피해 어민의 넋을 기렸다.

▲ 사진: 대구지방변호사회 제공

대구회 매달 꾸준한 성금 후원

대구회가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하며 어려운 이웃에게 큰 보탬이 되고 있다.

대구회는 6월분 성금 630만원을 모금해 노숙인, 북한이탈주민 등을 돕는 ‘자원봉사능력개발원’에 230만원, ‘한국지체장애인협회 대구광역시협회’와 ‘한국척수장애인협회 대구광역시협회’에 각각 200만원을 기탁했다고 지난 15일 밝혔다.

/최수진 기자

최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헌법 짓밟는 청탁 입법에 변호사들 궐기
2
사라지지 않는 전관비리, ‘현관’에서 비롯
3
변협, 부산에서 제81회 변호사연수회 개최
4
변협, 중국 산동성과 법률문화 공조
5
변협, 올해 마지막 윤리연수 개최
Copyright © 2019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