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변협
변협, 채권추심 전문가 육성 박차2019년 채권추심 아카데미 성료 … 102명 수료
“법원 동향을 파악하는데 큰 도움” 호평 일색
최수진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47호] 승인 2019.07.22  09:25: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채권추심 분야 전문 지식을 쌓고, 무한 경쟁 체제에서 차별화된 능력을 기르기 위해 마련된 ‘2019년 제1차 채권추심 아카데미’가 막을 내렸다.

변협은 지난 13일 대한변협회관 14층 대강당에서 아카데미 마지막 수업을 진행하고, 수료자들에게 수료증을 전달했다. 이번 아카데미는 지난 6일, 13일 2회로 나뉘어 총 14시간 수업으로 진행됐다.

이번 아카데미를 신청한 변호사 142명은 보전처분 실무, 채권추심 실무, 채권집행 관련 교육을 받았다. 이 중 수료자는 총 102명이다.

수강생들은 설문조사에서 “강의가 전반적으로 유익했고, 법원 동향을 파악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됐다”고 호평했다. 건의사항으로는 “법리 위주보다 실제 사례 위주 강의로 구성됐으면 좋겠다”라는 의견이 나왔다.

/최수진 기자

최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사설]국회도 헌법 위에 군림할 수 없다
2
헌법 짓밟는 청탁 입법에 변호사들 궐기
3
[자유기고]가여웠던 내 청춘
4
변협, 구조공단 운영 정상화 촉구
5
[청변카페]소년은 울지 않는다
Copyright © 2019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