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회
서울회, 회사법 전문가 양성 시작했다
임혜령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34호] 승인 2019.04.15  09:25:0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서울지방변호사회 제공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박종우)는 지난 8일 서초동 변호사회관 5층 인권실에서 제7기 회사법연수원 개강식을 개최했다. 첫 강의에서는 강희철 변호사가 ‘정관자치-poison pill의 가능성을 포함하여-’를 주제로 발표했다.

회사법연수원은 6월 5일까지 매주 월수요일 오후 7시 열릴 예정이다.

/임혜령 기자

임혜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피말린 한 주, ‘위헌적’ 세무사법안 막아내
2
[법조나침반]친일파 선언
3
디지털 성범죄 양형기준 의결 지연
4
불법촬영물 삭제 안 하면 과징금
5
[자유기고]세월호 진상규명, 아직도 가야 할 길
Copyright © 2020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