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법원
사법부 70주년, 법치주의 되새기다대한민국 사법부 70주년 기념식학술대회 개최
한승헌 변호사에게 국민훈장 무궁화장 수여해
임혜령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06호] 승인 2018.09.17  09:25:5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김준환 변호사 제공

대법원은 지난 13일 대법원청사에서 ‘대한민국 사법부 70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국민이 사법부에 부여한 헌법적 사명을 되새기고, 재판과 법원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높이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서다. 행사에는 대통령, 대법원장, 헌재소장, 대한변협 협회장, 중앙선관위원장, 감사원장, 대법관, 법무부장관, 국회 법사위원장, 국가인권위원장, 양형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한승헌 변호사가 국민훈장 무궁화장(사진)을, 고(故) 이영구 전 판사와 김엘림 한국방송통신대 법학과 교수가 국민훈장 모란장을, 이홍용 민원상담위원이 국민포장을 받았다. 아울러 국민이 사법부에 전하는 메시지 영상을 상영하고, 법원종합청사합창단이 공연을 하기도 했다.

기념식이 끝난 후에는 대법원 본관 401호 회의실에서 ‘국민과 함께하는 사법’을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 밖에도 오는 19일까지 대법원 본관 2층 중앙홀에서 ‘상징으로 보는 사법부’를 주제로 특별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임혜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변리사‘만’ 특허심판 국선대리? 위헌!
2
[전문분야 이야기]일용노동자 가동연한이 65세로 연장됐다는 것의 의미
3
[기자의 시선]서초동 2019년 봄
4
[동서고금]미세먼지, 정부는 무엇을 두려워 하는가
5
변협-법원행정처, 현안 협의
Copyright © 2019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