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법원
이석태·이은애, 헌법재판관 지명
허정회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03호] 승인 2018.08.27  13:22:3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김명수 대법원장은 지난 21일 신임 헌법재판관으로 이석태 변호사와 이은애 서울가정법원 수석부장판사를 지명했다.

두 지명자는 오는 9월 19일 퇴임하는 이진성 헌법재판소장과 김창종 헌법재판관 후임이다. 이들이 임명될 경우 이석태 변호사는 사상 첫 순수 재야 변호사 출신 헌법재판관으로, 이은애 부장판사는 역대 네 번째 헌법재판관인 동시에 최초 여성 헌법재판관 2명 동시 재임 사례로 기록된다.

헌법재판관은 국회 청문회 후 본회의 표결 없이 대통령이 임명한다.

허정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변리사‘만’ 특허심판 국선대리? 위헌!
2
[전문분야 이야기]일용노동자 가동연한이 65세로 연장됐다는 것의 의미
3
[기자의 시선]서초동 2019년 봄
4
[동서고금]미세먼지, 정부는 무엇을 두려워 하는가
5
변협-법원행정처, 현안 협의
Copyright © 2019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