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회
서울회, 어려운 이웃 위한 성금 전달
이지원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692호] 승인 2018.06.11  10:00:3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서울지방변호사회 제공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이찬희)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어려운 이웃에 성금과 물품을 전달했다.

이찬희 회장을 비롯한 서울회 임직원들은 양로시설 5곳, 아동·청소년 양육시설 9곳, 장애인 생활시설 및 장애인 자립 지원 시설 7곳 등 21곳을 직접 방문해 후원금 총 1800만원과 쌀 20kg, 생활용품 선물세트 등을 전달했다.

서울회는 “앞으로도 주변의 그늘진 이웃들과 자라나는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봉사와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이웃과 함께하는 법률가, 나눔으로 실천하는 법률가상을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판결문 공개 확대로 국민 신뢰 향상 기여”
2
법조인 출신 21명, 6·13 지방선거에서 국민 선택 받았다
3
[#지방회_해시태그] 시국선언과 사회변혁의 패러다임
4
[동서고금] 반기업정서를 극복해야 미래가 있다
5
“변협 목소리 반영한 대법원 후속조치 … 환영한다”
Copyright © 2018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