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회
영호남 변호사, 교류로 한마음대구회-광주회, 달빛교류 협약 체결해 동맹 시작
임혜령 기자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666호] 승인 2017.12.04  09:13:3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박철 변호사 제공

대구지방변호사회(회장 이담)와 광주지방변호사회(회장 최병근)는 지난달 25일 순창 강천산 인근에서 달빛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지역발전과 영호남 교류 증진, 법률문화 향상을 위해 마련됐으며, 행사에는 양 회 회원 40여명이 참석했다.

양 회는 갈등과 소외 등 사회 문제, 특히 변호사가 필요한 사업을 인적·물적으로 적극 지원키로 했다. 또 산악, 축구, 골프 동호회 등을 중심으로 소규모 행사를 개최하는 등 친선교류행사를 다양화하기로 했다.

이번 교류회는 양 회 회원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동의를 얻어 시작됐다. 시작은 지난 1월 제주에서 개최된 제75회 변호사연수회에서 나온 양 회 상임이사와 회원들의 의견이었다. 이런 여론을 반영해 양 회는 친선교류를 정례화해서 우호를 도모하고, 정의와 인권을 수호하는 변호사의 위상에 걸맞는 사업이 있을 때 힘을 모으기로 했다.

교류협약 사업의 주무를 맡아 진행한 박철 광주회 제2총무이사(변협 청년특위 위원장)는 “처음 만난 양 회 회원들이 마치 오랜 친구를 만난 것처럼 즐겁게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여태껏 교류가 없었다는 것이 의아스러울 정도”라고 자평했다.

이어 “작은 한 걸음, 한 걸음이 모여서 양 회 회원들이 긴 여정을 함께할 동지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희망을 전했다.

임혜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지방회_해시태그]삿포로(札幌) 교류회를 다녀와서
2
“사법절차 투명화 위해 판결문 공개 확대해야”
3
충북회, 2017년도 법관평가 발표
4
세무사법 개정에 삭발 … 변협, 투쟁 돌입
5
변호사 특별연수 수강료, 2018년부터 7만7000원으로 인하
Copyright © 2017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