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칼럼 > Culture&Life
[법조계 신간 엿보기]법은 얼마나 정의로운가폴커 키츠 독일 변호사, 한스미디어
대한변협신문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634호] 승인 2017.04.10  10:01:0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법은 얼마나 정의로운가’는 법이 무엇이고, 어떻게 사용되어야 하는지, 그것을 우리가 어떻게 바꾸어 나갈 수 있는지를 매우 쉽고 재미있게 풀어놓는 법 교양서이다.

심리학과 법학을 전공하고 변호사, 저널리스트 등으로 활약했으며, 베스트셀러 작가이기도 한 폴커 키츠는 헌법의 고장 독일에서 일어난 19건의 실제 사건을 통해 개인과 국가가 어떻게 법을 의심하고 행동하며 바꾸어 나가는지 그 과정을 흥미롭게 추적한다. 사례는 소설처럼 흥미롭고 문체는 친근해 법을 처음 접하는 사람도 술술 읽을 수 있다. 유려한 문체로 안내하는 여정을 따라 페이지를 넘기다 보면 어느새 ‘법은 과연 정의로운가? 얼마나 정의로운가?’ 하는 질문을 스스로에게 던져보게 될 것이다. 쉽지만 결코 가볍지 않은 글이다. 법치주의 국가에 살면서 법의 사용법을 제대로 안다는 것은 당당하게 권리를 요구하고 자유를 확보하며 정의롭지 못한 타인의 행동이나 국가 정책에 합리적으로 반대의 목소리를 낼 수 있는 힘을 의미한다. 법이 정의롭고 평등하다는 것을 잊은 지금, 이 책을 읽으며 법의 책임과 의무를 다시 한번 생각해 보길 바란다.

대한변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조 변호사에게 듣는 가족법]재산분할 산정 시점
2
변협 추천 ‘조재연 辯’ 대법관 제청 환영
3
[사내변호사 길라잡이]현업부서와의 관계
4
‘필수적 변호사 변론주의’ 입법 발의 “환영”
5
[법조나침반]제4차 산업혁명 시대와 법률가의 역할
Copyright © 2017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