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칼럼 > Culture&Life
[법조계 신간 엿보기]합리적 의심 - O. J. 심슨은 어떻게 무죄가 되었나?권영법 변호사(시사 31회), 현암사
대한변협신문  |  news@koreanbar.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630호] 승인 2017.03.13  11:58: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권영법 변호사
▲ 합리적 의심
심슨 재판은 DNA 증거, 배심 제도, 가정 폭력, 미디어를 통한 재판의 공개, 유명인사의 역할론, 돈과 인종 문제에 대한 논쟁으로 이어졌다. 나아가 경찰과 검사, 변호사와 판사, 배심원과 법과학자의 행동과 자질도 논란의 도마 위에 올랐다. 물론 모두가 가장 관심을 갖는 것은 과연 누가 진짜로 니콜과 골드먼을 죽였는가의 여부일 것이다. 하지만 그와 동시에 심슨 재판이 갖는 의의에 대해서도 다시 한번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과연 심슨 재판은 많은 사람의 생각대로 ‘돈과 인종문제로 유죄를 무죄로 만든’ 재판인가? 아니면 증거를 토대로 법의 원칙에 따라 올바르게 내려진 판결일까? 그리고 심슨을 무죄로 만든 ‘합리적 의심’은 과연 무엇이며 이 원칙이 갖는 의미는 무엇인가?

이 책은 국내 최초로 O. J. 심슨 사건에 대해 체계적으로 정리한 보고서로, 사건의 시작부터 재판의 진행, 그 결과에 이르기까지 방대한 내용을 마치 한 편의 법정 소설처럼 풀어내고 있다. 검찰 측과 변호인 측, 각각의 진술과 다양한 증거를 살펴보며 과연 심슨에게 내려진 판결은 옳았는지 독자들이 직접 배심원이 되어 판단해 보길 바란다.

대한변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특별기고]변호사들에게 있어 국회의 의미
2
[기자의 시선]김광석과 나쁜 여자, 그리고 무죄추정의 원칙
3
[사내변호사 길라잡이]기업회계와 준법통제
4
[로스쿨 통신]사실상 9개월의 실무수습
5
[회원동정]강지원·류관석 변호사, 군 적폐청산위원회 위원
Copyright © 2017 대한변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koreanbar.or.kr